드라마
병원선 홈페이지로 가기
10회 2017년09월13일
오늘도 눈코뜰새 없이 몰려드는 환자들을 진료하는 은재(하지원)와 현(강민혁). 그
들 앞 응급실에 실려온 설재찬(박지일). 직장암 4기. 이에 은재는 전례없던 수술을 
제시하고, 현은 아버지와 같은 재찬의 수술이 걱정이다. 결국 은재와 현의 갈등이 생
기게 되고 그 골은 점점 더 깊어지는데....
◁ 이전 목록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