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사랑한다 말해줘 홈페이지로 가기
15회 2004년04월14일  일반
2004년 4월 14일 (수) / 제 15 회 (최종회)

병수가 깨어나자 영채는 더 이상 자신의 자리는 없음을 느끼고 그
대로 이나의 집을 나선다. 병수는 영채의 핸드폰이 자신의 옆에 있
는 것을 보고 영채가 다녀갔음을 알게된다. 병수는 이나에게 자신
의 진심을 말하려하지만 이나는 말을 막으며 자신과 함께 소풍을 
다녀온 후 모든 것을 마음대로 할 수 있게 해준다고 부탁한다. 영
채는 희수를 찾아가 이나를 조금은 이해한다며 푸념을 늘어놓는
다. 

모든 사실을 안 필상은 희수와 영채를 찾아와 꾸지람을 한다. 희수
는 필상을 따라 내려가겠다는 영채에게 병수를 포기하지 말라고 
진심으로 충고한다. 한편, 병수는 이나의 부탁대로 소풍을 떠난
다. 잠시 하숙집에 들르겠다는 병수를 뒤로 한 채 이나는 아무렇
지 않은 척 혼자 병수와의 추억이 깃 든 폐가 세트로 향한다. 희수
는 그런 이나를 쫓아가 이제 제발 그만 하라며 고함을 치다가 결국
엔 이나가 가여워 와락 안아버린다. 뒤에서 이 모두를 지켜보던 병
수는 희수에게 마음을 말하라고 한다. 결국 희수는 이나에게 사랑
한다고 고백한다. 

희수가 떠난 후, 병수는 영채에게 돌아가고 싶다고 말한다. 이나
는 소리치며 자신의 맘이 변하기 전에 떠나라고 말한다. 그 길로 
병수는 영채에게 달려간다. 그러나 영채는 희수와 다시 잘 지내기
로 했다며 거짓말로 병수를 돌려보낸다. 시간이 조금 흐른 후, 여
행을 떠나는 희수가 찾아와 인사를 하자 이나는 서운해진다. 한
편, 희수는 영채에게도 전화로 인사를 하며 병수의 안부를 묻는
다. 영채는 병수가 이나를 떠났음을 그제서야 알고 병수를 찾아 나
서는데….
◁ 이전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