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홈페이지로 가기
18회 2006년03월9일  고화질
황태자(주지훈)의 자질에 대한 논란은 끊일 줄을 모르고. 황제(박찬환) 역시 황제감

으로선 의성대군(김정훈)이 더 적합한 게 아닌지 고민한다.



한편, 효린(송지효)은 신(주지훈)과 자신의 진로를 의논하고. 신과 효린 두 사람이 

동반 유학을 약속했었다는 사실에 괴로워하는 채경(윤은혜)에게 율은 남자로서 감정

을 고백한다. 



둘의 다정한 모습을 목격하는 신의 질투심은 극에 달하게 되는데…
◁ 이전 목록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