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춘자네 경사났네 홈페이지로 가기
95회 2008년10월20일  일반 고화질
은수를 기석모가 데리고 있다는 사실을 안 분홍과 주혁은 한 걸음에 달려간다. 분홍
의 편에서 분홍을 거들던 주혁에게 기석은 제 3자라며 빠지라고 하고, 분홍은 자격 
없는 건 오히려 기석이라며 독하게 노려본다. 

한편, 기석모는 분홍의 일터로 찾아와 기석과 합치면 빌딩과 가게를 내주겠다고 한
다. 기가막힌 분홍은 더 이상 기석모에 휘둘리지 않을거라고 단단히 경고하는데...
◁ 이전 목록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