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미스코리아 홈페이지로 가기
11회 2014년01월22일  고화질
미스코리아 본선의 본격적인 합숙이 시작됐지만, 한 방을 쓰게 된 서울 오지영(이연
희) 김재희(고성희) 신선영(하연주) 최수연(박국선)은 사소한 일로 시비가 붙어 크
게 싸우고 벌점을 받는다.

본선 무대에 앞서 미스코리아로 선발되면 바다화장품의 전속 모델이 되어야 한다는 
계약서 싸인을 거부한 지영을 보며 강식(조상기)은 싸인하지 않으면 미스코리아가 
되기 힘들 것이라고 협박한다.
 
◁ 이전 목록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