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오만과 편견 홈페이지로 가기
21회 2015년01월13일  고화질
동치(최진혁)는 박만근을 한별이 살인교사 혐의로 기소하여 법정에 세운다.

공판이 열리고, 예상치 못한 공격이 오고 가면서
한별이 사건은 그 민낯을 모두의 앞에 낱낱이 드러내고,
열무(백진희)는 동생과 동치와 모두를 위해 법정 안팎으로 달린다.

마지막 순간까지 치열한 싸움이 계속되는 가운데,
그들의 이야기는 점차 끝을 향해 달려가는데...
◁ 이전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