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블록버스터 : 천재들의 브릭 전쟁 홈페이지로 가기
1회 2022년05월1일
치열한 예선을 뚫고 '블록버스터' 방송에 합류한 10팀의 천재들에게 주어진 첫 미션은 '드림랜드'였다. 아이들에게는 꿈의 공간이자 어른들에게는 동심을 자극하는 놀이공원을 브릭으로 구현해야 하는 천재들은 제한 시간 15시간 안에 브릭룸에 주어진 250만 개의 브릭으로 상상력을 펼쳐야 한다.

평소 브릭 덕후로 알려진 엑소 '카이'가 특별 심사위원으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거대한 '드림랜드' 미션 베이스가 공개되자 "이 작업에 6개월 정도 걸릴 것 같다"며 쉽지 않은 미션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10팀의 천재들은 이러한 예상을 깨고 한옥, SF, 복고 등 개성 넘치는 '드림랜드'를 선보이며 앞으로 펼쳐질 브릭 전쟁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 올렸다.

천재들은 제한 시간 내 작품을 완성해야 하는 긴박한 상황 속, 구상에 시간을 너무 많이 허비하거나 계획과 달리 구동이 제대로 구현되지 않는 등 수차례 위기를 맞았다. 마감시간 직전 완성작품을 옮기는 과정에서 구동 기구가 휘청이자 다른 참가자가 달려가 도움을 주며 훈훈한 감동을 안겼다.

미션 우승자에게만 주어지는 특별한 베네핏 '골든 브릭'의 첫 주인공은 브릭 아티스트 아버지와 고등학교 1학년 아들로 구성된 'Team K'에게 돌아갔다. 10년 동안 함께 브릭 작업을 했다는 이들 부자는 팀워크, 창의성, 기술력, 완성도 등 다방면에서 고득점을 받으며 첫 회부터 실력을 인정받았다. 이로써 앞으로 'Team K'가 골든 브릭으로 얻은 미션 추가 시간을 어떻게 활용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목록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