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교양
생방송 오늘 아침 홈페이지로 가기
3979회 2022년06월17일
[바로보기-ST] 보험료 전액 반환! ‘과잉치료’ 때문에?

1) 보험료 전액 반환! ‘과잉치료’ 때문에?
 도로를 달리던 시내버스가 멈춰 선 앞차를 뒤늦게 발견하고 정지하려다 앞 승용차와 부딪히는 사고가 있었다. 한 승객은 왼쪽 팔꿈치를 삐었다더니 허리, 손발, 발목까지 아프다며 3년이 넘게 치료를 받았다. 청구한 보험료만 무려 2천만 원이 넘었다는데. 이뿐이 아니다. 버스가 차로를 바꾸려다 옆 승용차와 스치듯 부딪혔는데 승용차 운전자는 1년 동안 병원을 다니고 치료비로 5백여만 원을 청구했다. 참다못한 버스 회사는 이들에 대해 소송을 제기했고, 법원은 과잉진료라며 보험료 일부 혹은 전액을 반환하라고 판결했다. 이처럼 전국적으로 허위 청구되거나 부풀려진 진료비만 한해 6천억 원 이상. 때문에 국민 1인당 3만 1천 원씩 더 부담해야 한다는데. 끊임없이 발생하는 보험료 과잉청구, 막을 방법은 없을까?

2) 내가 먹은 삼겹살, 국내산이 아니라고?
 국민 외식 메뉴로 불리는 삼겹살! 그런데 요즘 삼겹살은 ‘금겹살’이라 불릴 정도로 가격이 급상승했는데. 문제는 이런 틈을 타 저렴한 수입산 돼지고기를 국산으로 속여 폭리를 취하는 상인들이 늘고 있다. 농축수산물의 원산지를 속여 팔면 7년 이하 징역, 1억 원 이하 벌금에 처해지지만 사람들의 눈을 피해 원산지를 속이는 행태는 사라질 줄 모르는데. 수입산이 국내산으로 둔갑하는 현장을 따라가 본다.

3) 서울물가, 세계 10위?!
 전 세계적으로 식품 가격이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고 있다.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니지만, 특히 서울 물가는 그야말로 세계적인 수준이라는데. 외식물가는 물론 과일값까지 올라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은 상황. 게다가 바로 어제(16일), 시중은행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7%를 돌파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문제는 앞으로 정책 당국의 기준금리 인상이 더욱 가속화될 수 있단 건데. 8%대 금리도 연내 목도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현재 경제 상황, <바로보기>에서 정리해본다.

[TV신문고] ‘십자가 할머니’가 사찰로 향하는 이유는?

해당 VOD는 제작진 요청에 따라 다시보기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시청자분들의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기획취재] “차는 못 지나가!” 이상한 다리의 정체 해당 VOD는 제작진 요청에 따라 다시보기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시청자분들의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가족愛탄생] 70년째 첫사랑 중! 노부부의 러브스토리 (2편) 청주의 작은 시골 마을 꼭대기 집. 세월의 흔적이 가득한 이곳에서 곽창영(92) 할아버지와 한영애(89) 할머니는 70년을 함께했다. 아흔이 넘은 나이에도 열여섯 마리의 소를 키우고, 텃밭을 일구며 살아가는 부부. 영애 할머닌 밤낮으로 축사 일을 하는 할아버지 걱정에 하루도 맘 편할 날이 없단다. 창영 할아버지 역시 굽은 허리로 밥하랴, 빨래하랴, 궂은일 마다하지 않는 아내에게 늘 고맙고 미안한 마음. 아내의 일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기 위해 할아버지의 하루가 더 바빠진다. 어린 시절 사고로 다리가 불편한 창영 할아버지. 성치 않은 몸으로 소를 키우고 농사를 지으며 삼 형제를 키웠다. 이 모든 게 영애 할머니가 함께였기에 가능했던 일이라는데. 자나 깨나 서로의 걱정뿐이지만, 자식들에게 신세 질 수 없어 여전히 일을 놓지 못하는 부부. 도시로 나갔던 막내아들 곽희상 씨는 일 욕심 넘치는 부모님을 돕기 위해 청주로 다시 돌아왔다. 한땐 깨나 속 썩였던 막내아들이 이젠 틈만 나면 마을로 내려와 부부의 일손을 거드는데. 오늘은 특별한 외출이 있는 날. 영애 할머닌 설레는 마음을 안고 오랜만에 꽃단장에 푹 빠졌다. 대체 어딜 가길래 이렇게 신이 나신 걸까? 70년째 현재 진행 중인 노부부의 산골 러브스토리 그 두 번째 이야기, <가족愛탄생>에서 만나본다. [알고계십니까] 맛있는 수박, ‘00’ 만 보면 된다? 달콤한 과즙과 아삭한 식감이 매력적인 여름 대표 과일, 수박! 그런데 쪼개보기 전까진 속을 알 수 없어 푸석푸석하고 맛없는 수박을 고를 수 있는데. 그런데 ‘이것’만 있으면 맛있는 수박을 고를 수 있다?! 그 정체는 바로 50원 동전! 수박 배꼽이 동전 안에 들어갈 정도의 작다면 맛있는 수박이란다. 또한 표면의 검은 줄무늬 색이 선명한 것이 당도 높은 수박을 고르는 비법이라고. 맛있는 수박을 골랐다면 이제 맛있게 즐길 차례! 최근 SNS를 뜨겁게 달군 일명 ‘테트리스 수박’을 단 1분만에 만드는 비법을 공개한다. 이뿐이 아니다. 맛없는 수박을 골랐다면 요리에 활용하면 된다?! 수박 비빔국수부터 당도 확 높이는 비법까지~ 여름 제철 수박 더 맛있게 즐기는 비법을 <알고계십니까>에서 공개한다.
◁ 이전 목록 다음 ▷